UPDATED. 2018-12-12 21:45 (수)
원희룡 지사, 제주 고령친화도시 실행계획 소개
원희룡 지사, 제주 고령친화도시 실행계획 소개
  • 제주청소년방송
  • 승인 2018.11.12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제27회 한일해협 연안 시도현 교류 지사회의' 참가

제27회 한일해협 연안 시도현 교류 지사회의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오는 13일 ‘제27회 한일해협 연안 8개 시도현 교류 지사회의’에 참석차 부산을 방문한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제주특별자치도 고령 사회 대응 전략 및 우수시책’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고 토론을 이어갈 계획이다.

 

원 지사는 도 단위로는 국내 최초로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회원도시로 가입(2017년)한 제주의 고령친화도시 실행계획(2017~2020)을 소개하고 구체적 사례를 공유한다.

 

특히 이번 지사회의 공동 주제가 ‘초고령 사회 대응 시책’인 만큼 한일해협연안 8개 시도현이 함께 모여 지역 주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실질적인 노인 정책을 논의하고 문화·관광 분야를 비롯한 협력 사업을 함께 발굴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13일부터 14일까지 부산광역시 웨스턴조선호텔 일원에서 진행되는 이번 회의에서 8개 시도현 지사 및 시장들은 한일해협 연안 지역이 지금까지 이어온 강한 유대와 신뢰 관계를 통해 보다 많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을 강조한다.

 

더불어 초고령 사회 대응 시책과 관련된 공동 교류사업 추진 내용의 공동 성명문도 채택한다.

이 자리에는 한국의 4개 시도(제주, 부산, 전남, 경남)와 일본의 4개 현(후쿠오카, 사가, 나가사키, 야마구치)의 지사 및 시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다.

 

한편 올해로 제27회를 맞는 한일해협 연안 시도현 교류 지사회의는 지난 92년 제주서 제1회 지사회의를 가진 후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2009년부터는 한일 양 지역의 공동 번영 및 발전을 위해 공동주제를 정하고 주제발표를 이어가고 있다.

 

한일해협권 지역의 주요 시책을 공유함으로써 실질적인 교류·협력 과제를 발굴하고 있으며 올해까지 ▲환경기술교류 ▲수산관계 교류 ▲광역관광협의회 사업 ▲정보네트워크 공동구축 사업 ▲한일해협연안 해양쓰레기 일제 청소 ▲청소년 축구 교류 ▲관광플랜 만들기 등 7개 공동교류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